영광 e-모빌리티, 블루이코노미 견인

영광군, 6개 기관과 e-모빌리티 기업의 혁신성장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 영광군은 16일 군청 소회의실에서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전남테크노파크, 전남지식재산센터, 한국스마트이모빌리티협회, 한국자동차연구원 등 6개 기관과 ‘e-모빌리티 기업의 혁신성장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사진=영광군]
[영광=쿠키뉴스] 신영삼 기자 =영광군이 영광 e-모빌리티 산업을 글로벌 경쟁력을 갖추고 전남 전략사업인 블루 이코노미 사업을 이끌어 나갈 계획이다.

영광군은 16일 군청 소회의실에서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전남테크노파크, 전남지식재산센터, 한국스마트이모빌리티협회, 한국자동차연구원 등 6개 기관과 ‘e-모빌리티 기업의 혁신성장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e-모빌리티 지원기관협의체를 운영, e-모빌리티 관련 신사업 발굴, 연구개발 및 기술사업화 지원, 박람회 및 홍보지원, 인력양성 지원 및 일자리 창출 등 행‧재정적 협력을 중심으로 한다.


한편 영광군은 e-모빌리티 산업을 미래 먹거리 산업으로 육성하기 위해 군정 역량을 집중하고 있으며, 엑스포 개최, 국가사업 유치, e-모빌리티 보급과 더불어 전국 최초 e-모빌리티 규제자유특구로 지정되는 등 대한민국 최고 수준의 e-모빌리티 산업 인프라를 구축하고 있다. 

또한 영광 대마산업단지에 많은 e-모빌리티 관련 기업들의 투자가 이어지고 있으며, 대마 산업단지 입주 기업인 대풍ev는 1000만불 수출을 달성하는 한편, 영광군의 초소형전기차 대폭 지원으로 캠시스의 판매량이 급증하는 등 기존 입주된 e-모빌리티 기업들도 호황을 누리고 있다.

김준성 영광군수는 “기업 지원을 위한 각 기관 간 협력체계가 마련돼 신속‧집중‧맞춤 지원을 통해, e-모빌리티 산업 및 기업이 더욱 발전할 수 있게 됐다”며 “기관 간 더욱 밀접한 상호 협력을 통해 혁신 성장 기업을 발굴하고 각 성장 단계별 협업으로 글로벌 e-모빌리티 기업 양성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news032@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