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시, 포스코건설 컨소시엄과 캠프 라과디아 도시개발사업 협약

▲캠프 라과디아 도시개발사업 협약식

[의정부=쿠키뉴스 윤형기 기자] 경기도 의정부시는 16일 캠프 라과디아 도시개발사업 공모를 통해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포스코건설 컨소시엄과 지역의 균형발전을 골자로 하는 사업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안병용 시장, 오범구 시의회 의장, 한성희 ㈜포스코건설 대표이사, 이세훈 메리츠증권㈜ 부사장, 김완식 ㈜유앤미개발 사내이사 등이 참석했다.

시는 이번 사업 추진에 따른 전반적인 행정적 지원 등을 실시하고, 포스코건설 컨소시엄은 도시개발구역 지정 및 개발계획 수립 등 관련 인·허가 업무 수행, 친환경 주거단지 조성, 개발이익 및 사업이익의 공익환원 이행을 위해 노력할 것을 합의했다.


시는 반환공여구역 토지이용계획의 효율성을 극대화하기 위해 기존 체육공원의 이전 및 기능 분산배치, 공공청사 건립, 쾌적한 주거환경 제공 등을 목표로 추진할 예정이며 이번 협약 체결을 통해 캠프 라과디아 개발에 박차를 가할 전망이다.

안병용 시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지금까지 국가안보 및 방위를 위해 희생해온 반환공여구역 주변의 시민들에게 주민편의 시설을 제공하고 주거안정을 위한 친환경적 주거단지를 조성해 낙후된 주변지역 경제 진흥 및 지역의 균형발전과 주민의 복리 증진에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캠프 라과디아는 주한미군 반환공여구역으로 지난 2007년 4월 미군으로부터 반환됐으나 지금까지 미개발 부지로 방치돼 불법 경작 및 쓰레기 무단투기, 해충 피해, 안전사고 발생 등에 따라 인근 주민들로부터 생활불편 민원이 지속적으로 발생해왔다.

moolgam@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