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일 오후 경남 김해서 코로나 추가 확진 1명 발생…경남 273번 자녀


[창원=쿠키뉴스] 강종효 기자 = 경남 김해에서 15일 오전에 이어 오후에도 지역감염을 통해 코로나19 추가 확진자가 발생했다.

경상남도는 15일 오후 7시 김해시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경남 코로나19 확진자는 총 272명이다고 밝혔다.


경남 275번 확진자는 지역감염자로 김해시 거주자로 경남 273번 확진자의 자녀다.


273번이 확진된 후 접촉자로 검사를 실시했고, 15일 저녁 양성으로 판정됐다.

현재 증상은 없으며, 마산의료원에 입원해 경남 273번과 함께 치료받을 예정이다.

경남 275번은 초등학생으로 최근 학교와 학원에 다녀온 날은 지난 11일이다.

경남 273번의 증상발현일이 12일인 점과 275번이 무증상인 점 등을 역학적으로 고려했을 때 11일은 275번이 전파력을 가졌다고 보기 어려운 시기로 방역당국은 예상하고 있다.

그러나 학생인 점을 감안해 11일에 학교와 학원에서 접촉이 있었던 학생들에 대해서 검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또한 경남 275번은 12일 친구들과 모임을 가져 이들도 모두 학생들이라는 점을 고려해 검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15일 오후 7시 기준 도내 입원 중인 코로나19 확진자는 34명이고, 238명이 완치돼 퇴원했다.

k123@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