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콩 '코로나 전수검사'...178만명 중 32명 확진

▲코로나19 검사를 받는 홍콩시민들. 신화=연합뉴스

[쿠키뉴스] 전미옥 기자 =홍콩 정부가 지난 2주간 전 시민을 상대로 진행한 무료 '코로나19 전수검사'가 종료됐다.

15일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 등에 따르면 지난 1일부터 전날까지 2주간 진행된 코로나19 검사에 홍콩 시민 178만3000여명이 참여한 것으로 집계됐다.

이는 750만 홍콩 시민의 4분의 1에 채 못 미치는 규모다. 이번 검사 중 32명의 무증상 감염자가 발견됐다.


이번 전수검사는 사실상 중국 중앙정부 차원에서 추진됐다, 대규모 코로나19 확진 검사를 위해 중국 중앙정부는 570명의 의료 인력을 홍콩에 파견했다.

일부 홍콩 시민들은 DNA 등 생체 정보가 중국 본토로 넘어갈 수 있다면서 불참을 촉구하기도 했다.

홍콩 특구 정부 대변인은 “전수 검사는 성공적으로 끝났고, 중앙정부의 전폭 지원으로 짧은 시간에 많은 인원에 대한 건사를 진행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romeok@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