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제 최전방 부대서 지뢰 추정 폭발 사고···부사관 1명 부상

수해 피해 복구 작업 중 사고···생명 지장 없어

사진=쿠키뉴스 DB

[인제=쿠키뉴스] 강은혜 기자 =인제군 소재 최전방 부대에서 지뢰 추정 폭발 사고가 발생해 수해 복구 작업 중이던 부사관이 다쳤다.

10일 육군 모 부대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13분께 강원 인제군 육군부대 순찰로 인근에서 수해 피해 복구 작업 중 원인을 알 수 없는 폭발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작업 중이던 A하사(24)가 발목을 다쳐, 군용헬기를 이용해 국군수도병원으로 긴급 후송돼 치료 중이다.


A하사는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군 당국은 민통선 안에 매설돼있던 지뢰가 집중호우에 쓸려간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

kkangddol@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