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 5호선 하남선 1단계 8일 운행…상일동역↔하남풍산역 개통

(지하철 5호선) 연장 하남선 복선전철 노선도(자료=국토교통부)
[쿠키뉴스] 송병기 기자 =지하철 5호선 연장 구간인 하남선 1단계 사업이 마무리되고 상일동역에서 하남풍산역 구간이 8일 개통된다.

국토교통부는 하남 미사지구와 풍산동을 잇는 하남선 1단계 구간(상일동역~하남풍산역)이 8일부터 본격 운행된다고 4일 밝혔다. 

지하철 5호선 연장인 하남선 1단계 사업은 2015년 3월 착공해 총 6226억원이 투입돼 5년 5개월간 추진돼 왔다.


국토부는 본격적인 개통에 앞서 7일 미사역 대합실에서 개통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에 따라 현장인원을 최소화하고 유튜브 생중계를 통해 일반 국민들도 시청 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자료=국토교통부
이번에 개통되는 하남선(5호선 연장) 1단계 구간의 연장은 4.7㎞이며, 지하철 5호선의 종착역인 상일동역에서 미사역을 거쳐 하남풍산역 까지 2개 정거장이 운영될 예정이다. 차량은 8칸 1편성으로 출퇴근 시간에는 10분 내외, 평시에는 12~24분 간격으로 운행된다. 표정속도(어떤 구간에 열차가 운전될 때 도중 정차역의 정차 시분과 순운전 시분을 합계한 도달 시분에서 거리로 나눈 평균 속도)는 약 40㎞/h이다.

국토부는 하남선(5호선 연장) 1단계 구간 개통으로 하남시민의 대중교통 이용 환경이 크게 개선될 것으로 전망했다. 국토부에 따르면 하남선을 이용하면 하남풍산역을 기준으로 강남역까지 47분만에 갈 수 있게 된다. 1단계 구간 개통으로 서울에 직장을 둔 하남지역 시민의 출퇴근길이 훨씬 수월해질 것으로 예상된다.

또 미사역에는 자전거 820대를 주차할 수 있는 환승센터와 스마트 모빌리티, 하남풍산역에는 지역주민들을 위한 이벤트 광장으로 활용될 수 있도록 광장을 조성해 지역주민의 편의를 높였다. 

하남선(5호선 연장) 사업은 기존 서울지하철 5호선 상일동역 에서 하남검단산역을 잇는 총연장 7.7㎞, 정거장 5개소인 노선이다. 국토부는 이번 1단계 개통 구간에 이어 올해 12월 2단계까지 모두 개통할 예정이다.

songbk@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