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고검, ‘檢 몸싸움 사건’ 한동훈 검사장 신속히 소환 조사


한동훈 검사장
[쿠키뉴스] 이영수 기자 = ‘검·언 유착’ 의혹 수사팀 부장검사와 한동훈 검사장의 몸싸움 사건 감찰에 나선 서울고등검찰청이 지난 30일 한 검사장을 불러 조사한 것으로 확인됐다.
 
서울고등검찰청은  한 검사장을 진정인 신분으로 불러 몸싸움이 벌어진 지난 29일 압수수색 상황에 대한 사실관계를 확인했다.

한 검사장은 몸싸움 당일, 수사팀을 이끄는 정진웅 서울중앙지검 형사1부장을 독직폭행 혐의로 서울고검에 고소하고 감찰을 요청했다.

이에 서울고검은 검찰총장이 이 사안에 대해 보고받지 않기로 한 만큼 직접 감찰 사건을 맡아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서울고검은 한 검사장을 먼저 조사한 데 이어 압수수색 당시 현장에 있던 법무연수원 관계자 등을 불러 진상을 파악한 뒤 몸싸움 당사자인 정 부장도 조사할 방침이다.
juny@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