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준혁, 12월 결혼…“예비신부, ‘뭉찬’ 촬영장 방문해 인사나눠”

양준혁, 12월 결혼…“예비신부, ‘뭉찬’ 촬영장 방문해 인사나눠”

[쿠키뉴스] 신민경 기자 =프로야구 선수 출신 방송인 양준혁(51)이 오는 12월 백년가약을 맺는다.

28일 YTN Star는 양준혁이 출연 중인 JTBC 예능프로그램 ‘뭉쳐야 찬다’ 측 관계자 말을 인용해 결혼 사실을 확인했다고 보도했다. 뭉쳐야 산다 관계자는 “멤버들 모두 크게 기뻐하며 축하해주고 있다”며 “오늘(28일) (양준혁의) 여자친구가 촬영장에 방문해 인사를 나누기도 했다”고 전했다.

양준혁은 예비신부와 오랜 지인으로 지내다 연인 사이로 발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양준혁은 방송 출연을 통해 열애 사실을 공개하기도 했다. 지난 1월 SBS 플러스 예능프로그램 ‘밥은 먹고 다니냐’에 출연한 양준혁은 “올해 안에 최선을 다해 결혼하도록 하겠다. 야구장에서 결혼하고 싶다”고 이야기한 바 있다.

양준혁은 지난 1993년 삼성 라이온즈에 입단해 야구선수 생활을 시작했다. 이후 2010년 은퇴했다. 현재 방송인 겸 해설위원으로 활동하고 있으며, 뭉쳐야 찬다에 출연 중이다.

smk5031@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