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J저라뎃 ‘일베 의혹’에 사과 “두 번 다시 기웃거리지 않겠다”

BJ저라뎃 ‘일베 의혹’에 사과 “두 번 다시 기웃거리지 않겠다”

[쿠키뉴스] 정진용 기자 = 방송 도중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을 비하하는 용어를 사용해 논란이 된 아프리카TV BJ 저라뎃이 19일 ‘일베 의혹’을 인정하고 사과했다.

저라뎃은 같은날 자신의 아프리카TV 방송국 게시판과 유튜브 커뮤니티에 “일베에 게시물을 올리거나 댓글을 다는 등의 활동은 하지 않았다”며 “그러나 해당 커뮤니티의 유해성에 대해 들은 바 있음에도 계속 방문한 것을 인정한다”고 글을 올렸다.

저라뎃은 “해당 커뮤니티에 게재되는 모든 내용에 내가 공감하는 것이 아니고 일부 정치적인 성향이나 말투에 영향을 받은 것이래 해도, 시청자 분들에게 용인될 수 없다는 걸 인정한다”며 “사과드리고 해당 사이트에 두 번 다시 호기심으로라도 기웃거리지 않겠다”고 사과했다.

저라뎃은 최근 생방송 중에 여자친구와 카카오톡 메시지를 주고받는 과정에서 “저걸보고웃노무현”이라는 대화 내용이 유출되며 논란에 휩싸였다. 당시 저라뎃은 “여자친구가 해당 단어를 썼다”고 해명했으나, 이후 사과 방송 및 사과문에서 자신이 쓴 단어라고 입장을 바꿨다.

해당 용어는 고 노 전 대통령을 의미를 담고 있으며 극우 성향 사이트인 일베(일간베스트저장소)에서 주로 사용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jjy4791@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