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은우, 자필 편지로 '이태원 방문' 재차 사과… “깊이 반성하고 있다”

차은우, 자필 편지로 '이태원 방문' 재차 사과… “깊이 반성하고 있다”


[쿠키뉴스] 이준범 기자 = 사회적 거리두기 기간에 서울 이태원을 방문해 논란을 일으킨 그룹 아스트로 차은우가 자필 편지로 사과의 뜻을 전했다.

19일 아스트로 공식 SNS에는 "안녕하세요 차은우입니다"라는 글과 함께 직접 쓴 사과문 이미지가 올라왔다.

차은우는 "먼저 저의 부주의한 행동으로 인해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합니다"라며 "아직도 많은 의료진분들과 국민 분들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해서 많은 노력을 하고 있는 가운데 '덕분에 챌린지'에도 참여했던 제가 사회적 거리두기를 지키지 못하고, 안일하게 지인들과 이태원의 식당과 바에서 모임을 가진 것에 대해 깊이 반성하고 있다"고 고개를 숙였다.

이어 "많은 분들께서 저에게 보내주신 사랑의 소중함만큼 앞으로 더 신중하게 생각하고 행동하는 사람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거듭 사과했다.

앞서 차은우는 방탄소년단 정국, 세븐틴 민규, NCT 재현과 지난달 25일 오후 서울 이태원 소재 음식점 및 주점을 방문했다. 이후 서울 이태원 클럽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하면서, 네 사람은 모두 정부 지침에 따라 자발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했고,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차은우의 소속사 판타지오 측은 지난 18일 "모든 국민이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고 있는 현시점에 소속 아티스트인 차은우가 이태원 인근에 방문한 것은 경솔한 행동이었으며, 현재 아티스트 본인도 사회적 거리두기 노력에 충실한 노력을 기울이지 않은 부분을 깊이 반성하고 있다"고 공식입장을 전했다.

특히 차은우는 지난 2일 이승기의 지목에 따라 "지금 이 순간에도 최전방에서 코로나19와 힘겨운 싸움을 하고 계신 의료진분들을 응원합니다"라며 '덕분에 챌린지'에 참여했던 바. 때문에 더욱 큰 비판을 받았던 차은우는 '덕분에 챌린지'에 참여했던 자신 역시 안일했고 반성하고 있다며 고개를 숙였다.

bluebell@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