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리그] 울산 현대, 수원 삼성에 짜릿한 역전승… 개막 2연승

[K리그] 울산 현대, 수원 삼성에 짜릿한 역전승… 개막 2연승

[쿠키뉴스] 문대찬 기자 =‘우승 후보’ 울산 현대가 수원 삼성에게 짜릿한 역전승을 거뒀다.

울산은 17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0’ 2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주니오의 멀티골을 앞세워 수원에 3대 2 역전승을 거뒀다. 지난 1라운드에서 상주 상무를 4대 0으로 완파했던 울산은 2연승(승점 6)으로 선두에 올랐다. 반면 수원은 8일 공식 개막전에서 디펜딩 챔피언 전북 현대에 0대 1로 진 데 이어 개막 후 2연패에 빠졌다. 

시작은 수원이 좋았다. 전반 44분 공을 몰고 가던 수원 고승범이 드리블 완급 조절을 통해 수비진을 교란시켰고, 이윽고 강한 오른발 중거리 슈팅으로 연결해 첫 득점을 기록했다. 

수원은 후반전에도 시작하자마자 한 골을 더하며 기세를 올렸다. 명준재가 페널티 지역 오른쪽에서 띄운 공을 크르피치가 헤딩으로 마무리해 2대 0으로 격차를 벌렸다.

후반 7분 이상헌과 신진호를 빼고 원두재, 고명진을 투입해 분위기 변화를 꾀한 울산은 1분 만에 주니오가 한 골을 만회하며 추격의 불씨를 당겼다.

15분엔 김태환의 크로스를 수원 수비수 이종성이 가슴으로 막은 것을, 김인성이 오른발로 밀어 넣어 동점을 만들었다. 마침내 43분엔 프리킥 상황에서 나온 주니오의 강한 오른발슛이 그대로 수원의 골문을 파고들며 역전에 성공했다.

mdc0504@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