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세대 섹시 퀸"..일본 매체도 유현주 집중 조명

"차세대 섹시 퀸"..일본 매체도 유현주 집중 조명

[쿠키뉴스] 장재민 기자 = 일본 언론이 한국여자프로골프 유현주(26·골든블루)를 집중 조명했다.

일본 닛칸스포츠는 15일 "차세대 섹시 퀸인 유현주가 KLPGA 챔피언십 2라운드에서 66타를 치며 급부상했다"고 보도했다.

닛칸스포츠는 앞서 지난 14일에도 유현주의 인스타그램 사진을 게재하며 "팔로우 숫자가 약 20만명으로 한국에서 주목 받는 선수 중 한 명"이라고 소개했다.

유현주는 15일 경기도 양주 레이크우드 컨트리클럽(파72·6540야드)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6언더파 66타를 기록했다.

이로써 중간합계 4언더파 140타로 선두 배선우(12언더파)에 8타 뒤진 공동 10위에 이름을 올리며 3라운드에 진출했다.

doncici@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