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야구 LG, SK 꺾고 3연승… SK는 5연패 늪

프로야구 LG, SK 꺾고 3연승… SK는 5연패 늪

[쿠키뉴스] 문대찬 기자 =프로야구 LG 트윈스가 SK 와이번스에 완승을 거두며 3연승을 거뒀다. 

LG는 13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쏠(SOL) KBO리그’ SK와 홈 경기에서 14대 2로 승리했다. SK는 5연패 늪에 빠졌다. 

SK의 선발 투수 리카르도 핀토를 공략한 게 주효했다.

LG는 1회 선두타자 이천웅이 핀토를 상대로 우중간 2루타로 출루한 뒤 김현수의 좌익수 플라이 때 태그업에 성공해 3루를 훔쳤다. 이후 채은성의 유격수 땅볼 때 홈을 밟았다.

LG 타선은 2회에 폭발했다. 제구력 난조에 시달린 핀토를 상대로 타자 일순하며 대거 8점을 올렸다. 김민성이 우익선상 2루타로 출루한 뒤 정근우의 좌전 안타와 유강남의 몸에 맞는 공으로 1사 만루 기회를 만들었다. 이후 오지환의 좌익수 희생플라이로 2대 0으로 달아났다.

계속된 2사 1, 2루에서 이천웅이 볼넷을 골라 만루 기회를 다시 잡았다.

이 때 SK의 치명적인 실수가 나왔다. 김현수의 2루 땅볼을 2루수 김창평이 더듬는 바람에 이닝을 끝마치지 못했고 이를 틈타 3루에 있던 정근우가 홈을 밟았다.  

계속된 만루 기회에서 채은성의 뜬 공이 중견수와 유격수 사이에 떨어지는 행운의 적시타가 되면서 두 점을 추가해 5대 0으로 도망갔다.

심적으로 흔들린 핀토는 연달아 타격을 허용하며 0대 9까지 끌려갔다. 

LG 선발 임찬규는 6이닝 5피안타 7탈삼진 1실점(1자책점)으로 시즌 첫 승을 달성했다. 

mdc0504@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