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립 115주년을 맞이한 간장명가 '몽고식품', 200년 향해 뛴다

[창원=쿠키뉴스] 강종효 기자 =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몽고식품(대표 황을경)이 오는 9일 창립 115주년을 맞는다.

몽고식품은 1905년 창업한 이래 한국의 맛을 지켜온 발효간장 중심의 식품전문기업이다.

전통발효의 맛을 토대로 제품화에 많은 노력을 들여 우리 입맛에 잘 맞는 몽고간장을 만들어왔다.

우리네 할머니의 할머니 때부터 지금까지 주부들의 사랑을 받아 집밥의 기본을 지켜오고 있다.

몽고식품은 '우리 가족이 먹는 음식'과 '상생으로 거듭나는 회사'라는 기업철학을 바탕으로 백년기업을 이끌어왔다.

115주년 창립기념일을 맞이해 몽고식품 황을경 대표는 기준과 원칙을 바로세워 입사하고 싶은 1순위 회사로 거듭나고, 고객과 시장환경에 기민하게 대응해 200년 전통의 종합식품회사로 거듭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몽고식품은 가장 잘하는 우리 음식문화의 수준을 높이는 '품질'과 '가치'를 추구에 중점을 두기로 했다.

더 나은 고객가치를 창출한다는 목표로 사업포트폴리오를 재검토하고, 과감한 경영혁신을 통해 적극적으로 미래성장 동력을 발굴하고 육성해 나갈 계획이다.

무엇보다 품격높은 디자인과 디지털 마케팅 강화에 중점을 둬 사업방식과 일하는 방식을 혁신하고 있다.

황을경 대표는 "고객의 성원과 함께 성장한 만큼 사회적 취약계층에 후원을 지속해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기업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몽고식품은 과감한 혁신경영과는 별개로 조용하게 창립기념일 행사를 진행했다.

최근 코로나19의 확산으로 어려운 상황인 만큼 사회적 거리두기 및 2주간 잠시멈춤 캠페인에 적극 동참하고 있다.

공장 내 체온계와 손세정제를 비치하는 것은 물론 전직원 마스크를 지원하고 선제적 예방차원에서 창립기념일과 그 익일에 공장휴무를 진행했다.

정부의 긴급재난정책에 동참해 전직원들에게 지원금을 지급했다.

k123@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