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홍철 "5년전 나쁜 일로 죽을 죄..사고치는 연예인 없길"

노홍철 "5년전 나쁜 일로 죽을 죄..사고치는 연예인 없길"

노홍철이 '2019 MBC 방송연예대상'에서 과거 음주운전 사건을 언급하며 다시금 사과했다.

노홍철은 지난 29일 생방송된 '2019 MBC 방송연예대상'에서 '구해줘! 홈즈'와 '같이 펀딩'으로 뮤직&토크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그는 "5년 만에 온 연예대상"이라며 "이럴 줄 알았으면 면도라도 하고 오는 거였다"고 소감을 밝혔다.

그러면서 "5년 전에 아주 나쁜 일로 죽을 죄를 져서 다시 이런 기회가 없을 거라 생각했다"며 "죽을 때까지 그 무게를 견디고 살아나갈 거다. 오늘 들떠서 사고치는 연예인 없기를 바라겠다"고 덧붙여 눈길을 끌었다.

노홍철은 2014년 음주운전으로 모든 예능프로그램에서 하차했고, 1년 후 복귀했다.

장재민 기자 doncici@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