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번리전 70m 단독 돌파 ‘원더골’ 작렬

손흥민, 70m 단독 돌파 ‘원더골’ 작렬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보고도 믿기 힘든 ‘원더골’을 터뜨렸다. 

손흥민은 8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16라운드 번리전에 선발 출전했다.

전반 4분 만에 케인의 골을 도운 손흥민은 32분엔 직접 골을 터뜨렸다. 

수비 과정에서 페널티박스 앞에 있던 손흥민에게 볼이 흘렀다. 이를 받은 그는 특유의 스피드로 자신을 둘러싼 수비수 5명을 제치고 75m 이상을 단독 돌파했다. 

최종수비수 둘 까지 넘어 상대 페널티박스까지 질주한 손흥민은 골키퍼와 1대1 찬스를 맞이했고, 정확하고 강한 슈팅으로 번리의 골문을 젖혔다. 시즌 10호골.

지난해 11월 첼시를 상대로 기록한 원더골보다도 인상적인 ‘인생골’이었다.

손흥민의 골에 힘입어 토트넘은 3-0으로 앞선 채 전반전을 마무리했다.

문대찬 기자 mdc0504@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