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66개교 고3, 25일 등교 재개…휘트니스·노래방 방문자 모두 ‘음성’ 판정

[쿠키뉴스] 이소연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등교가 중단됐던 인천 지역 66개교 고등학교 3학년 학생들이 오는 25일부터 등교를 재개한다. 

인천시교육청은 미추홀구·중구·동구·남동구·연수구 등 5개 구 66개 고등학교 3학년 학생들이 25일부터 다시 등교할 예정이라고 22일 밝혔다. 

이는 고3 확진자 2명이 다녀간 연수구 서울휘트니스 인천점과 미추홀구 코인노래방 건물 비전프라자를 이용한 학생들이 모두 음성 판정을 받은 것에 따른 조치다. 휘트니스 센터 이용자 129명과 비전프라자 방문자 843명 등 총 972명의 학생이 코로나19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다. 

인천시교육청은 등교 재개 이후 비상상황에 대비해 방역당국과 협조, 24시간 대기 체제를 구축할 방침이다. 

등교 첫날인 지난 20일 인천지역 고등학교 3학년 2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들은 거짓말을 해 논란이 된 인천 학원강사 A씨(25)의 제자와 그 친구가 다녀간 비전프라자 탑코인노래방을 지난 6일 방문한 것으로 알려졌다. 

soyeon@kukinews.com / 사진=박태현 기자 pth@kukinews.com

페이스북 카카오 밴드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구글 더보기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배너

연예/스포츠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