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땅에 한국말' 세계 미녀들의 한국어 배우기

[쿠키뉴스] 박효상 기자 = 가수 정세운과 나탈리아 카바잘, 다이아나 햄드, 뷔락 코럭냐이, 페이스 랜드만이 5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SBS 프리즘타워에서 열린 SBS 플러스 '맨땅에 한국말'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맨땅에 한국말'은 해외 미인대회 출신 미녀 4인방이 한국에 와서 한글, 문화, 언어 등을 배우는 과정을 보여주는 프로그램으로 오는 25일 첫 방송된다.


tina@kukinews.com

페이스북 카카오 밴드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구글 더보기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배너

연예/스포츠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