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둥이 아빠 된 이천수 "우리둥이들, 사랑스럽다"

쌍둥이 아빠 된 이천수 "우리둥이들, 사랑스럽다"

이천수 인스타그램

전 한국 국가대표 축수선수였던 이천수가 쌍둥이 아빠가 됐다.

이천수는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 우리 뚱이 태강이랑 주율이가 태어났어요. 태강이는 2.78kg으로 태어났고요 주율이는 2.66kg으로 태어났습니다. 고생 많았고 진심으로 축하해. 우리 하은이 고생 많았고 수고했어. 우리 주은 태강 주율이 잘 키우자. 여보 사랑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

이어 이천수는 쌍둥이들의 모습을 담은 영상도 공개했다. 그는 “우리둥이 막내 주율이는 울고 둘째 태강이는 울지 않네 너무 사랑스럽다. 하늘에서 주신 우리둥이들 두 번째 대면했는데 아직 신기하기만하네. 고마워 사랑해 하은 주은 태강 주율”이라고 전했다.

유수인 기자 suin92710@kukinews.com

페이스북 카카오 밴드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구글 더보기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배너

연예/스포츠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