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항서의 베트남, UAE와 0-0 무승부…북한은 요르단에 1-2 석패

박항서의 베트남, UAE와 0-0 무승부…북한은 요르단에 1-2 석패

사진=연합뉴스/AFC 제공

역사상 첫 올림픽 본선 진출에 도전하는 베트남 U-23(23세 이하) 축구 국가대표팀이 UAE와의 첫 경기에서 무승부를 기록했다.

베트남 대표팀은 10일 오후 7시15분 태국 부리람의 부리람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챔피언십' D조 조별리그 1차전 UAE와의 경기에서 득점 없이 0대 0으로 비겼다.

이어 열린 북한과 요르단 경기에서는 요르단이 2-1로 승리했다.

2020도쿄올림픽 최종예선을 겸해 펼쳐지는 이번 대회는 조별리그 각 조 1·2위가 8강에 오른다. 베트남이 다음 라운드에 진출하기 위해서는 요르단과 북한을 상대로 최대한 많은 승점을 챙겨야 한다.

베트남이 조별리그를 통과하면 조 순위에 따라 C조에 속해 있는 한국과 8강에서 만날 가능성도 있다.

김미정 기자 skyfall@kukinews.com

페이스북 카카오 밴드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구글 더보기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배너

연예/스포츠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