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키건강뉴스] “정기적 선별검사, 간암 환자 생존율 높여”

“정기적 선별검사, 간암 환자 생존율 높여”

 

증상이 없을 때 정기적으로 암 발생 여부를 확인하는 선별검사를 통해 간암 환자의 생존율을 높일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분당서울대병원 소화기내과 연구팀이 간암 환자 319명을 선별검사를 받은 그룹과 받지 않은 그룹으로 나눠 비교해봤는데요.

선별검사 그룹의 암 종양 크기가 평균 3cm인 것에 비해 선별검사가 없었던 그룹은 7cm를 기록했습니다.

연구팀은 “암 덩어리의 크기가 작을 때 발견하는 것이 치료 성공 여부를 결정짓는 큰 조건”이라며
“B형 간염 등 간암 위험 인자를 갖고 있다면 6개월 간격으로 복부 초음파나 표지자 검사를 통한
선별검사가 필요하다”고 전했습니다.

 

김성일 기자 ivemic@kukinews.com

 

※ 포털에서 영상이 보이지 않는 경우 쿠키영상(goo.gl/xoa728)을 통해 시청하시길 바랍니다.

페이스북 카카오 밴드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구글 더보기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연예/스포츠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