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장 바쁜 기타리스트' 적재, '유스케' 출연…"내가 만난 박보검은"

'가장 바쁜 기타리스트' 적재, '유스케' 출연…"내가 만난 박보검은"

사진=KBS

기타 치는 싱어송라이터 적재가 ‘유희열의 스케치북’ 무대에 올랐다.

오는 9일 방송되는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에는 ‘가장 바쁜 기타리스트’ 적재가 출연한다.

빠르고 화려한 속주, 정교한 기타 연주 실력으로 ‘한국의 존 메이어’라고 불리는 적재는 김동률, 박효신, 이소라, 아이유 등 많은 뮤지션과 함께 작업하며 이름을 알렸다. 

앞선 녹화에서 적재는 처음으로 기타를 잡았던 기억부터 기타로 최초의 기록을 세운 순간까지 음악 인생 풀스토리를 들려줬다. 또 기타리스트와 싱어송라이터 사이에서 했던 고민과 해답들을 이야기하며 한층 성장한 뮤지션으로서의 면모를 보여줬다. 

사진=KBS

가수 정재형을 통해 공연 세션을 시작했다고 밝힌 적재는 “정재형씨 덕분에 다른 가수들과의 작업에서 어려움이 없었다”고 말해 궁금증을 자아내기도 했다. 

이날 적재는 2년 전 발표했던 자작곡이자 배우 박보검이 리메이크해 화제에 오른 ‘별 보러 가자’ 무대를 선보였다. 적재는 박보검과 만남을 회상하며 그의 놀라운 외모에 대해 찬양, 웃음을 전했다.

한편 적재는 8일부터 오는 11일까지 나흘간 총 4회에 걸쳐 서울 잔다리로 폼텍 웍스홀에서 ‘누군가의 플레이리스트 Track. 10 적재 소극장 장기 단독 콘서트’를 열고 팬들과 만난다.

민수미 기자 min@kukinews.com

페이스북 카카오 밴드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구글 더보기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연예/스포츠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