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주안 “강타와 인연 정리… 실수로 올린 글 때문에 상처 죄송”

우주안 “강타와 인연 정리… 실수로 올린 글 때문에 상처 죄송”

사진=우주안 인스타그램


가수 강타와 열애설이 불거진 모델 우주안이 사과의 뜻을 전했다.

2일 오후 우주안은 자신의 SNS를 통해 “며칠간 제 실수로 인해 심려과 걱정을 끼쳤다”며 “기사에 오해가 있어 어제 글은 강타 씨와 논의 후 업로드했다. 이후 대화 결과 서로의 인연을 여기까지 정리하기로 결정내렸다”고 밝혔다.

이어 “제가 실수로 올린 글 때문에 상처받으신 강타 씨 팬분들과 대중의 사랑을 받아야 할 강타 씨께 다시 한번 죄송하다고 사과드리고 싶다”며 “특히 팬분들께 진심으로 죄송하다. 제가 밉더라도 부디 꼭 용서 해주시고 노여움 꼭 풀어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비슷한 시각 강타 역시 자신의 SNS를 통해 사과했다. 강타는 “개인적인 일로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하다”며 “작년 결별 이후, 며칠 전인 7월 말경 우주안과 만났다. 이후 연락을 하던 중, 작년에 결별 전 영상이 실수로 우주안 개인 SNS에 게재되는, 모두에게 당황스러운 상황이 발생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어제 밤 우주안 씨가 올린 글은 제게 공유한 이후 올린 것”이라며 “대화 결과 이대로 서로의 인연은 정리하기로 결론을 지었다. 이미 끝난 인연이므로, 더 이상 우주안에게도 상처를 주고 싶지 않다. 많은 분들께도 저의 개인적인 일로 심려를 끼쳐드려 다시 한번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린다”고 거듭 사과했다.

이번 열애설은 지난 1일 우주안이 자신의 SNS에 강타와의 데이트 영상을 공개했다가 지우는 사건에서 시작됐다. 해당 영상에는 강타가 “찜질방에 왔는데 예쁜 애가 누워 있다”고 말하자, 우주안은 “고객님 다가가서 뽀뽀하시면 된다”라고 답하는 내용이 담겼다. 게시물엔 ‘럽스타그램’이라는 해시태그도 첨부돼 있었다.

같은 날 오후 우주안은 SNS에 “최근 (강타와) 다시 만남을 갖고 서로를 알아가는 중”이라는 내용이 담긴 해명글을 올려 논란을 이어갔다.

이준범 기자 bluebell@kukinews.com

페이스북 카카오 밴드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구글 더보기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연예/스포츠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