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월 거주자외화예금 671억5000만달러...전월比 65억3000만달러↓

기업 달러화예금 감소 기인

지난달 거주자외화예금이 큰 폭으로 줄었다. 거주자외화예금은 내국인과 국내기업, 국내에 6개월 이상 거주한 외국인, 국내에 진출해 있는 외국기업 등의 국내 외화예금을 말한다. 

15일 한국은행에 따르면 3월말 현재 외국환은행 거주자외화예금은 671억5000만달러로 2월말 보다 65억3000만달러 감소했다. 

이는 기업 달러화예금이 줄어든 탓이다. 

통화별로는 달러화예금이 59억2000만달러 감소했다. 엔화와 유로화예금은 각각 4억2000만달러, 2억8000만달러 감소했다. 

달러화 예금은 원·달러 환율 상승에 따른 일반기업과 개인 현물환 매도 등으로 큰 폭으로 감소했다. 엔화예금 역시 원·엔 환율 상승에 따른 현물환 매도, 기업 결제 자금 지급 등으로 감소했다. 

은행별로는 국내은행(517억달러)과 외은지점(100억50000만달러)은 각각 59억5000만달러, 5억8000만달러 감소했다. 

주체별로 보면 기업예금(536억달러)과 개인예금(135억5000만달러)이 각각 56억1000만달러, 9억2000만달러 감소했다. 

송금종 기자 song@kukinews.com

페이스북 카카오 밴드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구글 더보기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연예/스포츠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