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소니 루소-조 루소 '어벤져스: 엔드게임의 형제 감독'

안소리 루소와 조 루소 감독이 15일 오전 서울 광화문 포시즌스호텔에서 열린 영화 '어벤져스: 엔드게임' 아시아 프레스 컨퍼런스에서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어벤져스: 엔드게임'은 인피니티 워 이후 지구의 마지막 희망을 위해 살아남은 어벤져스 조합과 빌런 타노스의 최강 전투를 그린 오락영화로 어벤져스 시리즈의 마지막 작품이다. 오는 24일 개봉.



박효상 기자 tina@kukinews.com

페이스북 카카오 밴드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구글 더보기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연예/스포츠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