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채연 '여신 느낌'

배우 정채연이 12일 오전 서울 여의도 콘래드 서울에서 열린 넷플릭스 '첫사랑은 처음이라서'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첫사랑은 처음이라서'는 첫 인생이라서 어렵고, 첫사랑이라서 서툰 인생초보 다섯 청춘들의 좌충우돌 로맨스를 그린 작품이다. 배우 지수와 정채연, 진영, 최리, 강태오 등이 출연하며 오는 18일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 공개된다.

박효상 기자 tina@kukinews.com

페이스북 카카오 밴드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구글 더보기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연예/스포츠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