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만 고깃집 미녀' 알고 보니 아버지 가게 서빙 돕던 모델 루오 얀

'대만 고깃집 미녀' 알고 보니 아버지 가게 서빙 돕던 모델 루오 얀

대만의 한 고깃집에서 서빙하는 미녀의 사진이 화제가 됐다.

최근 웨이보 등 중화권 사회관계망 서비스(SNS)에 대만 고깃집 미녀 '루오 얀(Ruo Yan)'의 사진이 게재돼 시선을 모았다. 현재 모델로 활동하고 있는 루오 얀은 장사에 어려움을 겪는 아버지를 돕기 위해 가게에서 서빙을 도왔고, 한 관광객이 그녀의 사진을 찍어 SNS에 올렸다.

루오 얀이 유명세를 타면서 아버지 가게에 관광객의 발길이 이어졌고 주변 상권까지 함께 살아난 것으로 전해졌다.

이은지 기자 onbge@kukinews.com

페이스북 카카오 밴드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구글 더보기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연예/스포츠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