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집 주차장에 담배꽁초 버려 불낸 60대 검거

어린이집 지하주차장에 담배꽁초를 버려 불을 낸 60대 여성이 경찰에 검거됐다. 

12일 인천 부평경찰서에 따르면 A씨(61·여)는 실화 혐의로 불구속 입건됐다.

A씨는 전날인 11일 낮 12시5분 인천시 부평구 십정동의 한 어린이집 주차장에서 담배를 피운 후 꽁초를 폐지 더미에 버렸다. 이로 인해 화재가 발생, 어린이집에서 점심 식사 중이던 원생 140여명이 긴급 대피했다. 인명 피해는 없었다. 

불은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에 의해 10분 만에 진화됐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추워서 지하주차장에 들어가 담배를 피웠다”며 “불이 난지 몰랐다”고 진술했다.

이소연 기자 soyeon@kukinews.com

페이스북 카카오 밴드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구글 더보기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연예/스포츠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