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키영상] ‘맹유나 이은 비보’ 진형, 심장마비로 사망! 향년 33세, 결혼 1년 만에…아내의 인사 “뭐가 그렇게 급하다고”

'향년 33세' 진형, 심장마비로 사망

진형 블로그


가수 맹유나에 이어 트로트가수 진형(본명 이건형)의 사망 소식이 전해졌습니다.

향년 33세의 나이로 세상을 떠난 진형은
어제(7일) 새벽 자택에서 갑작스레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는데요.


한 매체는 복수의 관계자의 말을 빌려
“진형은 평소 건강하게 지냈음에도
갑작스러운 심장마비로 사망하게 됐다”고 전했습니다.

더욱이 지난해 결혼한 것이 알려져 안타까움을 더했는데요.

진형의 아내 김 모 씨는 오늘(8일) 자신의 SNS에
“사랑하는 내 신랑. 너무 보고 싶다.
그렇게 예뻐하는 율이 쿤이 모모. 그리고 저 두고 뭐가 그렇게 급하다고.
너무 보고 싶어 여보”라는 글로 그리운 마음을 표현하며
“신랑 가는 길 외롭지 않게 마지막 인사 와 주세요.
오빠가 기다리고 있을 거예요”라고 덧붙였습니다.


pr****
사인방 좋아좋아 라는 노래 우연히 듣고 넘 좋아서 자주 들었네요~ 진형 씨도 노래에 열정이 넘쳐 보였는데 너무 안타까워요...

sk****
날씨가 추워져서 그런지 젊은 사람들도 심장마비가 많네요.

ba****
남편 부고를 SNS에 올리는 건 이해가 안 되네

tj****
일찍 간 만큼 하늘에서는 행복하세요ㅠ


2006년 싱글 앨범 ‘이별을 알리다’로 데뷔한 진형은
‘눈물의 정거장’, ‘누나면 어때’, ‘화사함 주의보’ ,‘좋아좋아’ 등을 발표했으며
그룹 사인방으로 활동하기도 했는데요.

빈소는 서울 동대문구에 위치한 삼육서울병원 추모관 101호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내일(9일) 오전 6시 30분,
장지는 서울 추모공원입니다. 김민희 콘텐츠에디터


※ 포털에서 영상이 보이지 않는 경우 쿠키영상(goo.gl/xoa728)에서 시청하시기 바랍니다.



페이스북 카카오 밴드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구글 더보기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연예/스포츠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