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키영상] 가수 맹유나 심장마비로 사망, 향년 29세…과거 메모리로 활동 "파라다이스 노래 좋아했는데 안타까워"

가수 맹유나 심장마비로 사망, 향년 29세

맹유나 / 쿠키뉴스 DB


가수 맹유나가 29세의 나이로 세상을 떠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습니다.

오늘(8일) 맹유나의 소속사 JH엔터테인먼트는 "맹유나가 지난해 12월 26일 자택에서 심장마비로 숨졌다"고 밝혔는데요.


"연말이고 워낙 경황이 없어 알리지도 못하고 가까운 지인들끼리 조촐한 장례를 치렀다"고 덧붙였습니다.

소속사 측은 "맹유나가 오는 6월에는 정규 3집 앨범을 준비 중이었고, 최근 모 대학에서 실용음악과 교수로 초빙을 받아 의욕을 보였다"라며
"음악 창작에 대한 스트레스 외에는 특별한 지병도 없었는데 믿어지질 않는다"고 전했는데요.

누리꾼들 반응 살펴보시죠.


ma****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노래 너무 좋아했어요..

uu****
스친소 마지막에 프러포즈할 때 나오던 노래 진짜 좋아했는데...

sm****
파라다이스 노래 좋아했는데... 이렇게 가시다니 허망하네요 다른 세상에서 꼭 행복하시길 빕니다...

go****
꿈을 제대로 펼쳐보지도 못하고 너무 이른나이에 ...

4J****
심장마비에는 나이가 따로 없지요 ㅠㅠ

gl****
메모리라는 가수 예전에 좋아했었던 기억이 나서 노래 들어보니 맞네요 ㅠㅠ 고인의 명복을 빌어요


지난 2007년 일본에서 데뷔한 맹유나는 데뷔 초 '메모리'라는 예명을 사용했는데요.

2009년 이후 본명인 맹유나로 활동했습니다. 윤광석 콘텐츠에디터



※ 포털에서 영상이 보이지 않는 경우 쿠키영상(goo.gl/xoa728)에서 시청하시기 바랍니다.
페이스북 카카오 밴드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구글 더보기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연예/스포츠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