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그 2호골’ 손흥민, 현지 언론 호평 퍼레이드

‘리그 2호골’ 손흥민, 현지 언론 호평 퍼레이드

손흥민이 6일(한국시간) 후반 10분 골을 터뜨린 뒤 해리케인과 기쁨을 나누고 있다. 사진=AP 연합뉴스

자신의 시즌 4호, 리그 2호 골이자 유럽무대 통산 100호 골을 기록한 손흥민(26·토트넘 홋스퍼)이 경기 종료 후 현지 언론으로부터 호평을 받았다. 

손흥민은 6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사우샘프턴과의 2018-2019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15라운드 경기에 출전해 2-0으로 앞선 후반 추가골을 터뜨리는 등 풀타임 활약하며 팀의 3-1 승리를 이끌었다. 

손흥민은 이날 전반전부터 상대 골문을 수차례 위협하는 등 인상적인 활약을 펼쳤다. 결국 후반 10분 해리 케인의 오른쪽 크로스를 문전으로 쇄도하며 밀어 넣어 득점했다.

축구 통계전문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경기가 끝난 뒤 손흥민에게 평점 7.7을 줬다.

이는 1골 1도움을 작성한 케인(8.2점)과 케인의 득점을 도운 크리스티안 에릭센(7.9점)에 이어 팀 내 3번째로 높은 평점이다.

이밖에 영국 축구전문 사이트 ‘풋볼 런던’은 “손흥민이 토트넘의 세 번째 골을 터트렸다. 사우샘프턴 선수들이 경기 동안 손흥민을 막느라 애를 먹었다”며 평점 8을 줬다.

풋볼 런던은 후반에 선방쇼를 펼친 위고 로리스 골키퍼에게 가장 높은 평점 9를 줬고, 손흥민과 케인, 루카스 모우라 등이 뒤를 이었다.

‘스카이스포츠’도 로리스 골키퍼에게 가장 높은 평점 8을 주면서 손흥민에게는 케인과 모우라 등과 같이 팀내 2번째인 평점 7을 매겼다.

문대찬 기자 mdc0504@kukinews.com

페이스북 카카오 밴드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구글 더보기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연예/스포츠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