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절한 쿡기자] '프로듀스 48' 엄청난 화제성… 누가 '국프' 선택 받을까

'프로듀스 48' 엄청난 화제성… 누가 '국프' 선택 받을까

‘미야와키 사쿠라’ ‘가은’ ‘내꺼야’ ‘프로듀스 48’…. 지난 10일부터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을 끊임없이 차지하고 있는 단어들입니다. 바로 Mnet의 아이돌 경쟁 프로그램인 ‘프로듀스 48’의 키워드들이죠.

지난 10일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는 오는 6월 첫 방송하는 '프로듀스48'의 첫 무대가 펼쳐졌습니다. ‘프로듀스 48'은 일본의 'AKB48'과 Mnet의 아이돌 선발 프로그램인 '프로듀스101' 시스템을 결합한 초대형 아이돌 오디션 프로그램입니다. ’프로듀스 101‘의 시즌 3인 셈이죠. ’프로듀스 48‘에는 이미 일본에서 높은 인지도를 쌓으며 활발한 활동을 해온 AKB48의 멤버들은 물론, 가수의 꿈을 키워온 한국과 일본의 연습생 96명이 출연해 국민프로듀서의 선택을 기다립니다.

또 배우 이승기가 장근석, 보아에 이어 새로운 국민 프로듀서의 대표로 낙점돼 프로그램의 진행을 맡습니다. 트레이너로는 그룹 FT아일랜드의 이홍기, 소유, 치타, 안무가 배윤정과 최영준, 메이제이 리가 참여하게 되죠. 그간 날카로운 눈썰미를 보여준 트레이너와 새로운 트레이너들이 혼재돼있어 이 역시 기대 포인트입니다.

이날 ‘프로듀스 48’ 멤버들이 소화해낸 곡목은 ‘내꺼야’. 시즌1 '픽 미'(Pick Me), 시즌2 '나야 나'에 이어 ‘프로듀스 48’의 대표곡이 될 '내꺼야'는 한일 합작 프로그램인만큼 한국어와 일본어 두 가지 버전으로 전파를 탔습니다. 방송 직후 음원차트 70위권에 진입했죠.

가장 주목을 받은 사람은 ‘내꺼야’의 한국 센터인 애프터스쿨 전 멤버 가은, 그리고 AKB48 소속 미야와키 사쿠라였습니다. 앞선 ‘프로듀스 101’ 시즌 1-2에서 센터에 선 최유정-이대휘가 나란히 최종 데뷔한 만큼, 센터 자리에는 많은 관심이 집중됐죠. 아마 ‘프로듀스 48’ 방송 초반에는 이 두 사람이 어떻게 센터 자리에 서게 되었는지가 집중적으로 다뤄질 것으로 보입니다. 이밖에도 많은 연습생들의 모습이 비춰지며 시선을 모았습니다. 덧붙여 이들은 방송이 끝난 후 서울 월드컵북로 CJ E&M센터 광장에서 게릴라 팬미팅을 펼치기도 했습니다.

물론 논란거리도 많습니다. AKB48사단이 가지고 있는 ‘혐한’논란부터 시작해 시스템적인 헛점, 그리고 기성 가수들의 참전 등이 주요 쟁점입니다. 그러나 적어도 Mnet측은 논란마저 마케팅이 된다는 입장으로 보입니다. 앞서 시즌 1-2도 숱한 논란들을 겪었으나 방송 시작 후에는 엄청난 화제성과 투표 전쟁으로 이어졌기 때문입니다.

‘프로듀스 48’은 다음달 15일 오후 11시 첫 방송됩니다. 과연 국민 프로듀서의 선택을 받을 아이돌은 누구일까요.

이은지 기자 onbge@kukinews.com

페이스북 카카오 밴드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구글 더보기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포토뉴스

연예/스포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