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重, 두산엔진 인적분할… 사업부문 매각 완료

두산중공업은 두산엔진 지분 전량(42.66%)을 국내 사모펀드 소시어스 웰투시 컨소시엄에 매각하기로 계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이에 두산중공업은 두산엔진을 사업부문과 투자부문으로 나눴다. 두산밥캣 지분 등 두산그룹 자산을 보유한 투자부문은 두산중공업에 합병하고 나머지 사업부문에 대한 두산중공업의 지분만 사모펀드에 넘기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두산중공업에 따르면 두산엔진 사업부문의 영업가치는 3423억원이며, 매수자가 함께 넘겨받는 순차입금 1496억원을 뺄 경우 전체 지분가치는 1927억원 정도다. 두산중공업 지분이 42.66%이므로, 매각 규모는 822억원인 셈이다.

이훈 기자 hoon@kukinews.com

페이스북 카카오 밴드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구글 더보기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포토뉴스

연예/스포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