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설연휴 모든 금융거래 정상 가동…차세대시스템 도입 연기

우리은행이 설연휴 예정돼 있던 차세대 시스템 도입을 연기했다. 이에 따라 예정된 금융거래 중단도 취소됐다. 

우리은행은 고객불편 최소화를 위해 설연휴 예정된 차세대시스템 시행을 연기한다고 13일 밝혔다.

우리은행 측은 “명절 전후 이체 및 현금 거래량 증가와 이에 따른 고객불편을 최소화시키고, 거래안정성과 고객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시행시기를 연기하기로 했다”며 “설연휴 기간에도 인터넷뱅킹, 모바일뱅킹, 텔레뱅킹, 체크카드, ATM기 사용 등 모든 금융거래가 정상적으로 이용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우리은행은 향후 고객편의성을 최대한 높이고 고객불편을 최소화할 수 있는 시점을 고려해 시행시기를 정할 예정이다.

조계원 기자 Chokw@kukinews.com

페이스북 카카오 밴드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구글 더보기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연예/스포츠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