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법정구속… 징역 2년 6개월·추징금 70억원

사진=연합뉴스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징역 26개월을 선고 받았다.

13일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2부는 이날 진행된 1심 재판에서 신 회장에 대해 이같이 선고했다.

앞서 검찰은 신 회장에게 징역 4, 추징금 70억원을 구형했다.

신 회장은 20163월 면세점 신규특허취득과 관련해 박근혜 전 대통령에 부정청탁을 하고 대가로 K스포츠재단 하남체육시설 건립에 필요한 70억원을 제공한 혐의로 불구속 기소됐다.

조현우 기자 akgn@kukinews.com

페이스북 카카오 밴드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구글 더보기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연예/스포츠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