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쓰오일, 쪽방촌서 ‘사랑의 떡국나눔’ 봉사활동

 

사진=에쓰오일 제공

에쓰오일이 노숙자 무료 급식센터에서 ‘설날맞이 사랑의 떡국나누기’ 봉사활동을 펼쳤다.

오스만 알 감디 에스오일(S-OIL) CEO(최고경영자)가 19일 서울 영등포 광야교회 노숙자 무료 급식센터에서 ‘설날맞이 사랑의 떡국나누기’ 봉사활동을 펼쳤다.

이날 행사에는 임직원 및 퇴직임원 등 100여명이 참여해 떡국을 나눠주고, 떡국 떡, 쇠고기, 귤, 라면 등 식료품을 포장한 선물 꾸러미를 영등포역 일대 쪽방촌 500여 세대에 전달했다.

알 감디 CEO는 “대내외적으로 어려운 사회 분위기여서 이웃을 돕는 온정의 손길이 더욱 필요한 때”라면서 “에스오일과 임직원들이 이곳에서 10년 넘게 이어오고 있는 사랑의 떡국 나눔으로 주민들이 설날을 따뜻하게 맞이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에스오일은 2007년부터 매년 임직원들이 자원봉사자로 참여하여 쪽방촌 주민과 노숙자들을 위한 ‘사랑의 떡국나누기’ 봉사 활동을 펼쳐왔다. 이외에도 겨울철 에너지 소외계층에 난방유‧연탄 등을 지원할 뿐 아니라 저소득가정‧다문화가정‧장애인 등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이웃들을 지속적으로 후원하고 있다.

이종혜 기자 hey333@kukinews.com

페이스북 카카오 밴드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구글 더보기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연예/스포츠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