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파스퇴르연구소 스타트업 기업 입주식 열어

한국파스퇴르연구소(소장 류왕식 박사)는 지난 8일 ‘바이오 Core Facility 구축사업 참여기업에 대한 입주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바이오 Core Facility 구축사업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지원으로 한국파스퇴르연구소(주관연구기관)가 추진하는 사업이다. 주관기관이 스타트업을 위한 공간 및 장비를 구축해 기술 비즈니스 컨설팅 제공하고 스타트업에 연구비를 지원해 기업의 성장을 촉진시키는 사업이다.

한국파스퇴르연구소는 바이오 스타트업에 필요한 실험․장비를 갖춘 창업 보육 공간을 조성해 창업 기업의 핵심 장비 구입 부담 등을 줄여 사업 실패의 부담을 완화하고 맞춤형 종합 지원체제를 구축하여 기업의 성장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번에 해당 사업의 참여기업으로 선정돼 입주식을 갖는 기업은 파이메드바이오㈜(대표 노성구), ㈜셀렉스라이프사이언스(대표 최철희), 아밀로이드솔루션㈜(대표 장진태), ㈜셀라토즈테라퓨틱스(대표 임재승), ㈜바이오스퀘어(대표 윤성욱) 총 5개 기업이다.

파스퇴르연구소 측은 “이들 기업은 지난해 8월에 진행된 공모에서 엄격한 심사를 거쳐 최종 선정되었으며 창업한 지 3년 이내의 바이오 스타트업 기업으로 장래가 크게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류왕식 연구소장은 “연구소의 핵심 시설․장비의 공동 활용 및 공동연구 등을 통해 3년 후에는 참여 기업들이 글로벌 경쟁력을 갖는 강소 벤처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최대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라고 말했다.

송병기 기자 songbk@kukinews.com
페이스북 카카오 밴드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구글 더보기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연예/스포츠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