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국제교류센터, 수원시 대학생 대표단 열흘간 일본 시즈오카를 방문

김동섭 기자
입력 : 2018.01.19 12:04:18
수정 : 2018.01.19 12:04:12

 (재)수원시국제교류센터(센터장 노만호)는 지난 9~18일 일본 시즈오카를 방문해 '지역주민의 전통문화 및 환경보전 방식을 배우다'를 주제로 연수를 진행했다고 밝혔다(사진).

 이번 연수는 일본 외무성의 'JENESYS 2017 사업'으로 시즈오카시국제교류협회의 초정을 받아 수원시 대학생 18명과 인솔교사 2명이 참여했다.

참가 학생들의 일정은 첫날부터 사흘간 시즈오카현 내 후지산 자락에 위치한 후지노미야시를 방문, 자연과 역사, 문화 등을 관광대상으로 삼아 지역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추구하는 에코투어리즘에 대한 강의를 듣고, 직접 지역 주민들과 함께 죽세공 및 소바만들기 체험, 양조장, 후지산세계유산센터를 견학하며 지역문화를 이해했다.

이번 연수에서는 시미즈이다 초등학교에서의 교류회, 스루가 종합고등학교에서의 일본 전통북 체험, 국립 시즈오카대학교 인문사회과학부 학생들과의 한일학생토론, 2박 3일간의 홈스테이 등 다양한 연령층의 현지인들과 교류하며 우정을 쌓을 수 있는 기회도 제공됐다.

특히 이다 초등학교에서는 수원시 대학생들이 일일 강사가 돼 전교생을 대상으로 학년별로 게임, 댄스, 한국어 학습, 한국문화 및 수원소개 등을 준비해 일본 초등학생들에게 한국을 알리는 의미 있는 시간을 갖기도 했다.

센터는 오는 9월 시즈오카시 대학생들을 초청해 수원화성 탐방을 비롯한 한국 역사문화 체험, 홈스테이, 한국 대학생들과의 교류를 통해 일본 대학생들에게 한국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수원=김동섭 기자 kds610721@kukinews.com

맨 위로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