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유기' 추락 사고로 드러난 방송 제작 환경


전국언론노동조합이 4일 오후 서울 세종대로 한국프레스센터에서 tvN 주말드라마 '화유기' 제작현장 추락사고 대책 수립 요구 기자회견을 열었다.

지난달 23일 '화유기'의 스태프가 3m 높이의 천장에 샹들리에를 설치하려다 낙상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에 고용노동부 평택지청은 현장 근로 감독을 실시했다.


박태현 기자 pth@kukinews.com

페이스북 카카오 밴드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구글 더보기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연예/스포츠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