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정의윤, 4년 29억에 SK 잔류

SK 정의윤, 4년 29억에 SK 잔류

문대찬 기자
입력 : 2017.12.07 17:13:02
수정 : 2017.12.07 17:13:05

사진=SK 와이번스 제공

정의윤이 다음 시즌에도 SK 유니폼을 입는다.

SK 와이번스는 7일 “정의윤과 4년 총액 29억원(계약금 5억원, 연봉 총액 12억원, 옵션 12억원)에 FA 계약을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정의윤은 2005년 LG 트윈스에 입단해 2015년 7월 3:3 트레이드(정의윤, 신재웅, 신동훈-임훈, 진해수, 여건욱)로 SK로 이적했다

이후 3년간 315경기에서 타율 3할1푼9리 56홈런 189타점을 기록했다. 지난 시즌엔 전 경기 출장하며 타율 3할1푼1리 27홈런 100타점을 기록하는 등 팀 타선의 중심이 됐다. 

올 시즌도 112경기에 출전해 타율 3할2푼1리 15홈런 45타점으로 쏠쏠한 활약을 펼쳤다. 

계약을 마친 정의윤은 “홀가분한 마음이다. 구단이 내게 기대하는 부분이 어떤 것인지 잘 알고 있는 만큼 내년 시즌 더 노력해서 그 기대에 보답할 수 있는 선수가 되겠다. 성원해주신 많은 팬 분들께 감사하다는 말씀을 꼭 드리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문대찬 기자 mdc0504@kukinews.com

맨 위로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