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예능국 정상화… 김장겸 해임안 가결 2일만에 '라디오스타' 출동

MBC 예능국 정상화… 김장겸 해임안 가결 2일만에 '라디오스타' 출동

MBC 예능국이 김장겸 MBC 사장의 해임안이 가결된지 이틀만인 15일 정상 방송을 시작한다.

14일 일간스포츠는 방송 관계자들의 말을 인용, "MBC 대표 예능인 '라디오스타'를 시작으로 '나 혼자 산다', '세모방' '섹션TV 연예통신' '일밤' 등 모든 예능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방송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MBC 예능국은 기존 예능 프로그램들의 녹화분을 바탕으로 본격적인 방송을 재개한다. 지난 9월 4일 총파업 이후 약 2개월만이다.

생방송으로 이뤄지는 '쇼! 음악중심'의 경우 가수들의 섭외 및 스케줄 조율 문제로 25일 방송이 재개될 예정.

앞서 지난 13일 열린 방송문화진흥회 제 8차 임시 이사회에서 찬성 5표로 김장겸 MBC 사장의 해임안이 가결됐다.

이은지 기자 onbge@kukinews.com

페이스북 카카오 밴드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구글 더보기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연예/스포츠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