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코스 세율 ‘일반담배 90%’로 인상…여야 합의

조계원 기자
입력 : 2017.10.12 19:36:27
수정 : 2017.10.12 20:42:19

사진=국민일보 DB

아이코스와 글로 등 궐련형 전자담배에 부과하는 세금이 일반담배의 90% 수준으로 올라갈 전망이다.

12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국회 기획재정위원회가 아이코스와 글로 등 궐련형 전자담배에 부과하는 세금을 일반담배의 90% 수준으로 올리기로 잠정 합의했다.

궐련형 전자담배의 개별소비세 인상안은 오는 19일 기획재정부에 대한 국정감사가 열리는 날 상정될 예정이다.

아이코스 등 궐련형 전자담배에 대해서는 현재 일반담배의 50∼60% 수준의 세금만 부과된다. 따라서 개별소비세가 인상될 경우 담배 가격 역시 인상이 불가피할 전망이다.

아이코스를 판매하는 한국필립모리스는 개별소비세가 일반담배의 90% 수준으로 인상될 경우 현재 4300원에 판매되는 담배가격이 5000원 안팎으로 인상될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조계원 기자 Chokw@kukinews.com

맨 위로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