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소식] 폐렴구균 백신, 영유아 급성 중이염 예방에 효과 外

조민규 기자
입력 : 2017.10.11 14:58:40
수정 : 2017.10.11 14:58:42

◎폐렴구균 백신 접종이 영유아의 급성 중이염 예방에 효과가 있다는 연구가 발표됐다.

GSK는 최근 스웨덴에서 진행된 폐렴구균백신 접종후 급성중이염의 발생추세에 관한 연구에 서 ‘신플로릭스’를 포함한 폐렴구균백신 도입 후 중이염 관련 진단 및 시술이 크게 감소했다고 밝혔다.

이번 연구는 스웨덴에서 폐렴구균백신 도입전후 10년간 중이염 관련 진단 및 시술의 변화를 관찰한 연구로 백신 도입 후 중이염 관련 진단 및 입원, 환기관삽입술, 고막절개술이 큰 폭으로 감소했다.
 
특히 신플로릭스 접종지역에서 중이염 관련 진단 및 환기관삽입술이 타 폐렴구균백신 접종지역에 비해 더 크게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급성중이염은 고막의 안쪽공간인 중이에 세균이 침범해 염증이 생기는 질환으로 3세 이하의 영유아에서 흔히 발생한다. 국민건강보험통계에 따르면 중이염으로 진료 받은 환자 중 9세 이하의 소아가 전체의 54%에 달하는데 그중 절반을 1~3세 사이의 유소아가 차지한다. 

유소아들은 면역기능이 미숙하고 상기도감염이 잘생기며 보육시설을 이용하는 경우 감염성질환에 자주 노출되기 때문에 중이염 발생이 잦다. 또 급성중이염은 외래진료에서 항생제를 처방하는 가장 흔한 질환중 하나인데 항생제 오남용시 폐렴구균의 항생제 내성이 발생할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영유아 급성중이염도 다른 질환과 마찬가지로 발생 전에 예방하는 것이 가장 좋다. 폐렴구균에 의한 급성중이염은 백신으로 예방가능한데 국내에서는 2014년 5월부터 영유아 폐렴구균백신이 국가필수예방접종에 포함돼 무료로 접종받을 수 있다.

GSK 홍유석 사장은 “폐렴구균백신 접종 후에 급성중이염으로 인한 외래방문과 관련 시술이 줄었다는 스웨덴에서의 연구결과는 급성중이염으로 고통 받는 영유아들과 그 부모들에게 매우 고무적인 소식”이라며, “신플로릭스를 포함한 폐렴구균백신의 접종을 통해 많은 영유아들이 귀 건강을 지키는데 도움 받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프로스테믹스, 줄기세포 엑소좀 피부 재생 효과 첫 규명… 콜라겐 최대 3배, 엘라스틴 13배= 프로스테믹스(코스닥 203690)는 지방줄기세포 유래 엑소좀의 피부 재생 효과를 처음으로 규명해 해외학술지에 발표했다고 11일 밝혔다.

이 연구 결과는 SCI급 (과학기술논문색인지수) 학술지인 ‘익스페리멘털 더마톨로지(Experimental Dermatology)’ 인터넷판 최근호에 “지방줄기세포 유래 엑소좀의 피부섬유아세포 증식과 세포이동 촉진(Exosomes from human adipose derived stem cells promote proliferation and migration of skin fibroblasts)”이란 제목으로 게재됐다. 

엑소좀은 세포가 분비하는 세포간 신호전달물질로서 최근 세포 재생 및 대사, 진단 연구의 핵심과제로 떠오르는 나노 물질이다. 

특히 지방줄기세포의 엑소좀은 면역 거부 반응이 낮고 높은 재생 및 치료 효과가 기대돼 최근 여러 영역에서 활발히 연구되고 있다.

논문에 따르면 지방줄기세포의 엑소좀 분비 메카니즘을 활성화시킬 경우 피부섬유아세포의 콜라겐은 최대 약 3배, 엘라스틴은 약 13배, 성장인자단백질은 약 5배까지 각각 증가됐다.

또 엑소좀의 농도가 높은 배양액에서 피부섬유아세포의 재생에 필수적인 세포이동 능력이 더 활발해진다는 것까지 증명함으로써 엑소좀이 줄기세포의 재생능력에 핵심적인 역할을 한다는 사실을 확인했다.

회사 관계자는 “줄기세포의 재생능력 핵심이 엑소좀에 있음을 계량적으로 규명한 선도적 연구”라며, “이를 통해 줄기세포 배양액 제품의 효과를 한 차원 높일 수 있는 방법을 찾을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연구팀은 이번 연구결과를 통해서 치료물질의 탐색 및 개발로도 확대할 수 있다고 전망했다.

프로스테믹스는 줄기세포배양액에 대한 10여편 이상의 다수 연구 결과를 발표함으로써 십년 넘게 일본, 미국 등 선진국에서 각광을 받고 있다. 회사는 올 10월 말 일본 교토에서 미, 일, 중, 중동, 중남미 등 각국 의사들을 초청한 국제세미나를 통해 이번 연구결과를 자세히 소개할 예정이다.  

조민규 기자 kioo@kukinews.com
맨 위로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