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키영상] ‘불타는 청춘’ 정유석♥이연수 썸 인정? “진지하게 생각해 본 적 있다”…27년 전 ‘야망의 세월’서 부부로 호흡

‘불타는 청춘’ 정유석♥이연수 썸 인정? “진지하게 생각해 본 적 있다”…27년 전 ‘야망의 세월’서 부부로 호흡

윤광석 기자
입력 : 2017.09.13 11:34:01
수정 : 2017.09.13 11:34:04

MBC


「불타는 청춘」의 이연수와 정유석이
실시간 검색어 상위에 나란히 랭크됐습니다.

어제(12일) 밤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서는
배우 이연수와 정유석이 알콩달콩한 분위기를 자아냈는데요.


이날 방송에서 출연진이 두 사람의 관계를 부추기자
정유석은 "어떻게 될지 모른다."고 답해
보는 이들을 설레게 했습니다.

특히 이연수는 "주변에서 얘기를 너무 많이 듣다 보니
진지하게 생각해 본 적도 있다."고 고백했는데요.

누리꾼들도 두 사람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전하고 있습니다.


ch****
둘 다 잘생기고 예뻐서 비주얼 커플로 아주 잘 어울린다.
불청은 리얼로 놀면서 돈도 벌고 추억도 만들고...
김국진 강수지처럼 인연도 만들고...
출연자들에게 진짜 좋은 프로그램인 듯...ㅋ

ju****
둘이 정말 닮음. 특히 웃을 때.

my****
두 분 보면 선함에 힐링되는 느낌...
두 분 정말 팬이에요. 함께 있음 두 배로 빛나 보입니다.

ru****
두 분이 사귀시면 서로 위해주며 좋은 사랑 나누실 듯
외적인 그림도 정말 그림 같습니다.
좋은 일 있기를 바라봅니다. 정말 잘 어울리세요~


이연수와 정유석은 1991년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야망의 세월」에서
부부의 연을 맺을 바 있고,
2008년 영화 「외톨이」를 통해 다시 한 번 호흡을 맞췄는데요.

27년의 인연을 이어온 두 사람이 실제 연인으로 발전할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원미연 콘텐츠에디터




※ 포털에서 영상이 보이지 않는 경우 쿠키영상(goo.gl/xoa728)에서 시청하시기 바랍니다.
맨 위로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