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의학회 "백신 안 쓴다는 안아키 카페, 한의학적으로 틀린 주장"

[쿠키뉴스=전미옥 기자] 최근 극단적인 자연주의 육아법 주장하는 안아키(약안쓰고 우리아이 키우기) 카페의 운영진이 한의사인 것으로 알려져 논란이 된 가운데 한의사단체가 입을 열었다 

대한한의학회는 29일 성명서를 내고 안아키 카페가 주장하는 것들은 현대 한의학적 근거 및 상식과는 맞지 않다며 국민들의 주의를 당부했다. 

한의학회는 해당 카페나 한의사는 단순히 항생제, 스테로이드 등 양방화학약품 남용에 따른 부작용을 최소화하는 선을 넘어, 의학상식에 근거한 일반적인 치료법까지 부정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며 이러한 논리는 한의학적으로 맞지 않다고 밝혔다 

특히 한의학회는 예방접종은 한의사(의생면허 6) 지석영 선생이 도입한 것으로 한의사들은 감염병의 예방과 치료에 있어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도 강조했다 

아울러 이들은 앞으로도 한의사들은 국민건강증진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며 대한한의학회는 학술적 근거를 토대로 상식적인 한의진료의 근거와 지침을 만들어 비상식적이고 극단적인 일부 행태에 대한 국민들의 우려를 해소하는데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romeok@kukinews.com

페이스북 카카오 밴드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구글 더보기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배너

연예/스포츠

포토뉴스